::::: 하늘마음농장 홈페이지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관리자 Category

 421-기다림은 삶을 뜸들이는 시간이다.
작성자: 하늘마음   등록일: 2017-04-17 02:21:31   조회: 657  
1_101_116.jpg (162.4 KB), Download : 0
첨부파일2: 1_101_0122_IMG.jpg (186.1 KB), Download : 0




2017년 4월

서울에서 귀농하여 깨닫는 것이 ‘어느 순간 하나 스승 아닌 게 없다’는 것이다.
나의 정신세계가 세속적인 것에 올인하고 있는지 자주 들여다보아야만 한다는 게 전제조건이지만 말이다.

산골로 귀농하여 좋은 점 중 하나는 멋진 자연 먹거리를 만들 수 있다는 거다.
발효효소가 그렇고, 된장, 청국장이 그렇다.

혹자는 이렇게 말할지도 모른다.
“먹거리는 실력이 제일이지. 무슨??“

아니다.
실력도 중요하지만 더 중요한 것은 자연조건임을 귀농하고 알았다.
아무리 입만 열면 어느 TV에 고정 출연 어쩌구 저쩌구 하는 요리연구가라 하더라도 자연조건이 바쳐주지 않으면 최상의 맛과 영양, 품질을 갖추긴 어렵다는 게 내 개인적인 생각이다.

된장만 보더라도 기계에서 삶아진 것보다 가마솥에서 장작을 때서 삶아진 것이 더 좋음을 두 말 하면 입 아프다.
거기에 우리나라 사람들이 좋아하는 뜸들이는 시간도 장작에서만이 최상의 뜸을 들일 수 있다.

장작불만 좋은 조건일까.
물도 그렇다.
좋은 물로 소금물을 풀어 된장을 만들기 때문에 물도 중요한 요인이다.

장작불과 물 이외에도 좋은 기후가 바쳐주어야 한다.
내가 귀농한 이곳은 해발 700고지가 훨씬 넘는 곳이라서 아침 저녁 기온차가 크다.
6월까지도 불을 때고 자야할 정도로 저녁이면 춥다.

아침 저녁 기온차가 큰 곳에서는 발효식품이 잘된다.
그뿐 아니라 농산물의 맛과 영양도 고랭지는 월등하다.

그리고 또 중요한 요건, 맑은 공기가 있겠다.
이런 좋은 조건을 갖춘 곳에서 숨쉬고 먹거리를 만들고 뒹굴며 살게 되었다는 사실에 귀농 주동자인 남편 뒤통수다 대고 거수경례를 붙이고 싶을 때가 한두 번이 아니다. ^^

서론이 이렇게 길어서야...
콩을 불리는 데 낙엽이 날아와 앉는다.
한 해 동안 안해본 농사짓느라 고생했다며 토닥토닥여주는 것만 같아 코끝이 싸해온다.

불린 콩을 가마솥에 넣고 장작을 붙인다.
오래오래 기다려야 나무에 불이 붙어 제 할 일을 한다.
가마솥 뚜껑 사이로 눈물이 흘러야 익어가고 있다는 징조다.

콩이 익었다고 꺼내는 것이 아니다.
뜸을 들여야 한다.
또 한번의 기다림이 있어야 하는 시간이다.

뜸을 들이고 꺼내 메주틀에 넣고 네모난 메주를 만든다.
밖에서 어느 정도 꾸둑꾸둑 말라갈 즈음 황토방에서 마저 제 몸을 말린다.

오두막에 작은 구들방이 있는데 그곳이 메주를 숙성시키기에 더없이 좋은 공간이다.
사방의 벽이 흙이라서 메주색이랑 구별이 안된다.

구들방 바닥에 지푸라기를 깔고 그 위에 메주를 놓고 그 위에 솔잎을 올렸다.
군불을 지피고 한번씩 창호문을 열어 환기를 시켜주고를 반복하다 보면 어느새 숙성이 끝난다.

그러면 햇살 좋은 날, 메주를 해바라기 시킨다.
솔로 곰팡이도 털어주다 보면 메주 위에 햇살이 수지침 꽂히듯 꽂힌다.

이렇게 함으로써 된장을 담글 재료준비가 끝이 난다.
된장을 담그는 일도 이렇듯 세월밥을 필요로 한다.
산골의 일은 어느 것 하나 시간을 먹이로 하지 않는 것이 없다.

된장을 담그는 일에서 기다림을 배운다.

그대는 무엇으로 기다림을 배우는지요?

산골 다락방에서 배동분 소피아



은행장 (2017-05-01 00:36:14)  
솔잎먹은 된장이군요...

지성이면 감천이겠지요.

근데, 된장은 언제담그는건가요?

고추장은요?

요새는 영 기억이안나는군요..

세상이 전천후세상이되다보니..
하늘마음 (2017-05-02 02:13:23)  
은행장님,

너무 많은 것을 알려고 하지 마셔요.ㅎㅎㅎㅎ
요즘은 겨울도 날이 따뜻해서 가을부터 겨울초까지 담그더라구요.
물론 장담그는 날이 있지만요.
고추장은 안담가 봤어요. 어깨 너머로 구경만...

배 소피아
422-독일 클라인가르텐에서 배우고 꿈꾸다. [4]
420-퍼플 아스파라거스를 심다.

  당신은 2002년 2월 이후 째 방문자 입니다.    산골남주인에게 메일보내기산골여주인에게 메일보내기    

Copyright 2002. www.skyheart.co.kr 하늘마음농장 대표 박찬득 핸드폰 : 010-6656-3326
사업자번호 : 507-03-42837 통신판매업 : 제울05-통075 개인정보책임자 : 배동분
주소 : 경북 울진군 서면 쌍전리 364 연락처 : 054-783-3326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약관